회원등록 비번분실
풍수지리 기초이론
 
나 경 론 (羅 經 論)
ㆍ추천: 0  ㆍ조회: 2179      
나경(羅經) 8층 - 천반봉침(天盤縫針)

천반봉침(天盤縫針)은 외반봉침(外盤縫針) 혹은 봉침(縫針)이라 부른다. 8층은 4층 지반정침에 비해 반위(7.5°) 先行하고 있는데 물은 움직이는 것으로 陽이기 때문이다.

8층 천반봉침은 득수(得水), 파구(破口), 지호수(池湖水) 등의 위치를 측정하는데 사용한다. 득수처의 측정은 혈 앞 명당으로 들어오는 물(朝水)이 향에 도달하기 전에 합수하는 곳, 또는 외수가 들어오는 곳이며, 파구(破口)는 청룡이나 백호를 지나서 나가는 물이 외수와 합수하는 곳을 말한다.

득파(得破)의 측정은 학설에 따라 측정법이 여러 가지로 다르다. 청룡 백호 밖에서 오는 횡대수가 보이기 시작하는 지점을 득수(得水), 보이지 않게 되는 지점을 파(破)로 보며, 천심(川心)에 나가서 오는 물을 래수(來水) 나가는 물을 거수(去水)로 보는 설(說)[보성수법]도 있고, 골육수(骨肉水)의 시발점(始發點)을 득수(得水) 보이지 않게 되는 지점을 파구(破口)로 보는 설(說) [88향법]도 있다.

득파의 길흉을 보는 법은 여러 가지가 있는데 나경투해(羅經透解)의 보성수법(輔星水法)은 향(向)을 기준으로 한 구성수법(九星水法)이고, 후천수법(後天水法)은 좌(坐)를 기준으로 한 구성수법인데 무학진법(無學眞法)에 나오는 수법이다.

명사(名師)가 사용한 수법(水法)과 비교하여 볼 때에 득(得)ㆍ파(破)의 길흉이 명사전(名師傳)의 구궁변수법(九宮變數法)과 부합하고 구궁변수법은 정음정양(淨陰淨陽)의 후천수법과 같으므로 후천수법(後天水法)을 사용하였음을 알 수 있다.
후천구성수법(後天九星水法)
上指先動法 : 좌를 기준하여 基本卦를 만들어 作卦해 나가는데

  一上破軍, 二中祿存, 三下巨門,  四中貪狼, 五上文曲, 六中廉貞, 七下武曲, 八中伏吟, 九輔弼
번괘장결(翻卦掌訣) : 破軍  祿存  巨門  貪狼  文曲  廉貞  武曲  伏吟

    坐山


得水,破口

乾甲

坤乙

坎癸
申辰

離壬
寅戌

艮丙

震庚
亥未

巽辛

兌丁
巳丑

乾甲

伏吟

巨門

貪狼

武曲

廉貞

祿存

文曲

破軍

坤乙

巨門

伏吟

武曲

貪狼

破軍

文曲

祿存

廉貞

坎癸
申辰

貪狼

武曲

伏吟

巨門

祿存

廉貞

破軍

文曲

離壬
寅戌

武曲

貪狼

巨門

伏吟

文曲

破軍

廉貞

祿存

艮丙

廉貞

破軍

祿存

文曲

伏吟

貪狼

武曲

巨門

震庚
亥未

祿存

文曲

廉貞

破軍

貪狼

伏吟

巨門

武曲

巽辛

文曲

祿存

破軍

廉貞

武曲

巨門

伏吟

貪狼

兌丁
巳丑

破軍

廉貞

文曲

祿存

巨門

武曲

貪狼

伏吟

보성수법(輔星水法)은 선천산법(先天山法)의 표에서 향을 기준으로 득파를 보면 보성수법이 된다. 다만 선천의 복음(伏吟)은 염정(廉貞), 염정(廉貞)은 보필(輔弼)로 보면 부합한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 나경(羅經)이란 무엇인가? 남건호 01-21 10:52 1731
2 나경(羅經) 1층 - 용상팔살(龍上八殺) 남건호 01-21 14:26 2069
3 나경(羅經) 2층 - 팔로사로황천(八路四路黃泉) 남건호 01-21 15:02 1176
4 나경(羅經) 3층 - 삼합오행(三合五行) 남건호 01-21 17:14 1399
5 나경(羅經) 4층 - 지반정침(地盤正針) 남건호 01-21 18:04 1770
6 나경(羅經) 5층 - 천산72룡(穿山七十二龍) 남건호 01-21 18:46 3561
7 나경(羅經) 6층 - 인반중침(人盤中針) 남건호 01-21 19:19 5355
8 나경(羅經) 7층 - 투지60룡(透地六十龍) 남건호 01-25 10:46 4284
9 나경(羅經) 8층 - 천반봉침(天盤縫針) 남건호 01-25 10:48 2179
10 나경(羅經) 9층 - 분금(分金) 남건호 01-25 10:51 3481
1
HOME   |   공지사항   |   서비스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모바일홈
대표자 : 남건호   전화 : 010-8005-5252, 전주시 덕진구 견훤로 333   메일 : skatos@hanmail.net